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토요일 저녁 우리 목사님이 귀국 하셨다.

일요일 부터 목사님께서 강단에 서셨고 새벽기도도, 수요예배도,, 교회의 모든 일을 다시 맡아 하게 되였다..

상대적으로 나에 대한 부담은 적여졌다, 목사님 안계실 때 새벽기도, 수요예배등을 내가 인도 하고 맡아 해야 했엇기에 그 때는 육적으로 많이 피로했다. 반면에 영적인 성장도, 능력 향상도 눈에 보이게 커져갔음을 느꼇다,

하지만 지금 목사님도 오셨고, 모든 것이 <정상> 으로 회복 되였으니 나도 전처럼 주일 찬양인도, 청년부를 맡아 하면 된다,

어떻게 보면 좀 한가해졌다고 할가,,ㅎㅎ'

하지만 나는 한가함이 무섭고 두렵다,,

항상 한가하고 특별히 할 일이 없을 때 문제가 생긴다.

다윗도 이스라엘 통치를 국권히 한다음 하도 심심하니까 지붕에 올라가서 우연하게, 필연하게 우리아의 아내 목욕하는 것을 보고.........  문제가 생겼던 것이다.

또 말씀 멀리하고, 사명감이 적어지고, 무언가 할려 하는 그런 마음이 없어진다면......

더 무서운 것이다..

<주여, 내가 주의 뜻 대로. 주의 나라와 의를 위하여 뛰게 하소서, 걷지도 말고 뛰게 하소서,,
한가 하다가 넘어질가 두렵사오니, 주여.. 내 마음이 식지 않게 하소서>//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송계계곡 피서..

무더운 여름, 여름보다 더 더울 때 도심을 떠나 피서지를 향했다. 휴가철이라 고속도로가 막히는 건 상식이다.. 빈 틈 없이 빼곡히 들어 있는 차들은 좀처럼 행진의 기미를 보이지.....